중부경찰서, 제4회 ‘치안&플로깅’ 캠페인 실시

기사승인 2022.08.16  16:42:18

공유
default_news_ad1

- 뿌리공원 내 쓰레기 줍고 건강 증진시키며 지역안전 도모

   
▲ 중부경찰서 제4회 ‘치안&플로깅’캠페인 모습.

대전중부경찰서는 참가 경찰관 16명이 1365자원봉사포털을 통해 자원봉사를 신청한 지역주민 23명, 중구청 공무원 5명 등과 함께 제4회 ‘치안&플로깅’캠페인을 지난 13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성씨를 상징하는 조형물이 세워진 중구 지역의 명소인 뿌리공원 일대 플로깅 활동을 통해 환경과 건강을 지키는 동시에 깨끗하고 안전한 지역사회를 조성해 ‘쾌적한 환경이 곧 안전한 치안 유지로 이어진다’는 주민의식 전환의 계기로 마련됐다.

행사 당일 참가자들과 플로깅 실시 전, 환경과 치안의 밀접한 관계에 대한 경찰관의 설명으로 자원봉사의 목적을 함께 인식한 후 뿌리공원과 인근 산책로를 정비다.

캠페인에 참여한 대전대 이가은(23)학생은 “평소 플로깅에 꾸준히 참여하고 있는데 경찰관과 함께하는 캠페인이라 이색적이었고, 지역명소를 직접 환경정화하는 봉사활동을 해보니 보람되고 뜻깊은 시간이었다. 앞으로도 꾸준히 참여하고 싶다”고 소감을 말했다.

   
▲ 중부경찰서 제4회 ‘치안&플로깅’캠페인 기념촬영 모습.

이교동 중부경찰서장은 “주민과 함께하는‘치안&플로깅’ 행사로 중구지역의 대표적인 관광명소인 뿌리공원에 깨끗한 환경을 조성해 효과적으로 범죄를 예방하는 안전한 지역사회 만들기의 시발점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올해 5월부터 중부경찰서, 중구청, 중구 자원봉사센터가 공동주관하여 지역주민과 함께 ‘내가 살고있는 지역사회를 깨끗하고 안전하게 변화시킨다’라는 취지로 시작한 본 행사는 중구 지역 명소의 환경정화 봉사활동을 진행해왔다. 이번‘치안&플로깅’캠페인에 이어 앞으로도 지역사회를 위해 지속적인 봉사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대전경제=한영섭]

한영섭 기자 dje4552@hanmail.net

<저작권자 © 대전경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