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8기 세종시도시재생대학교 개강

기사승인 2022.09.27  05:58:07

공유
default_news_ad1

- 5개 단과대학 1개 단 구성 23팀 277명 시민 참여

   
▲ 제18기 세종시도시재생대학교 개강식 모습.

주민 스스로 문제해결방안 도출·개선…주민역량 강화

세종특별자치시 도시재생지원센터(센터장 김동호)가 주최·주관하는 ‘제18기 세종특별자치시 도시재생대학교’ 개강식이 지난 24일 조치원읍복합커뮤니티센터 4층 대공연장에서 진행됐다.

이날 개강식은 김동호 도시재생지원센터장 사회와 지역인사들의 축하인사로 진행됐다.

이번 18기 도시재생대학교는 총 5개의 단과대학과 1개의 단으로 구성·운영하며, 경제문화대학, 전의부강상리재생대학, 지역활성화대학, 도시환경대학, 청년지역 혁신단 등 23팀 277명의 시민들이 함께한다.

행사는 더비기닝팀의 ‘걱정말아요 그대’, 소리사랑팀의 ‘남원산성’, ‘진도아리랑’ 등 축하공연으로 시작돼 개회선언과 국민의례에는 조치원대동초등학교 조인준 학생의 애국가 독창이 있었다.

개회사에서 백기영(세종시도시재생대학교 총장)은 새로운 세종특별자치시 ‘시즌2’에서 도시재생대학교의 역할을 강조하며 “팀별로 과제 수행 중심교육으로 주민 스스로 지역 문제해결 방안을 도출하고 개선할 수 있는 주민역량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 제18기 세종시도시재생대학교 개강식 모습.

최민호 세종특별자치시장은 “도시재생대학은 사람을 바꾸는, 사람을 재생시키는 마력이 있는 교육으로 이를 충실히 이수해 지역사회에 큰 역할을 해주길 바란다”며 “수강생들이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과 응원을 멈추지 않겠다”고 말했다.

최민호 시장은 이어 “세종시 출범 10년을 넘어, 새로운 세종특별자치시 10년의 미래전략 수도 완성과 도시재생사업이 잘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세종시 도시재생대학교는 2013년 1기(주민참여형 도시디자인대학)을 시작으로 2022년 18기 기준 333개팀 4162명이 참여하고 있다. [대전경제=최경윤]

최경윤 기자 dje4552@hanmail.net

<저작권자 © 대전경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