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장실의 문은 항상 열려있습니다"...소통의 문 활짝

기사승인 2023.02.07  16:09:33

공유
default_news_ad1

- 백성현 논산시장, 청사 미화ㆍ구내식당 직원과 열린 대화

   
▲ 구내식당 직원과 소통.

“시장실의 문은 항상 열려있습니다. 어려움이 있으시다면 언제든 찾아주십시오”

백성현 논산시장이 직원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며 격의 없는 소통에 나서 주목을 받고 있다.

백 시장은 지난 3일 시장실에서 청사 미화 및 환경관리를 맡아 보고 있는 직원 7명과 대화의 시간을 갖고 격려하는 한편, 건의사항을 수렴했다.

백 시장은 “각자의 위치에서 소명 의식을 발휘하고 계신 여러분들의 노고 덕에 직원들과 민원인들이 언제나 쾌적하게 시청을 찾을 수 있다”며 “어려운 점이 있다면 언제든 목소리를 전해 주시기 바란다”며 아낌없는 지원을 약속했다.

이어 6일에는 시청사 구내식당 직원과 영양사를 만나 생생한 현황과 애로사항을 청취하며 더 나은 직원복지를 위해 힘쓸 것을 다짐했다.

   
▲ 청내 환경미화 직원과의 소통.

그러면서 “하루하루 맛 좋은 먹거리를 제공해주시는 수고와 정성에 깊이 감사드린다”며“직원들의 영양과 건강을 책임지는 여러분이야말로 시정을 원활하게 만드는 소중한 인적 자원”이라고 말했다.

밝은 웃음 속에 대화를 마친 청사 미화ㆍ구내식당 직원들은 “실제 업무 여건과 속 이야기를 시장님과 나눌 수 있어 기쁘다”며, 소“통의 시간이 업무추진 상 큰 활력이 될 것”이라 밝혔다. [대전경제=한영섭]

한영섭 기자 dje4552@hanmail.net

<저작권자 © 대전경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