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아청년에게 가족과의 소통으로 휴식의 기회 제공

기사승인 2023.06.04  17:09:48

공유
default_news_ad1

- 청년커뮤니티-한국효문화진흥원, 청년가족 네트워킹데이 개최

   
▲ 육아 청년가족 네트워킹데이 모습.

대전시는 지난 3일 한국효문화진흥원과 연계하여, 육아청년 가족들 60여 명이 함께한 네트워킹데이 행사를 개최했다.

‘대전 청년커뮤니티 활성화 사업’의 일환으로 개최된 이번 행사는 육아에 지친 청년들에게 다른 육아청년 가족들과의 소통을 통해 휴식의 기회를 주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열린 네트워킹데이는 육아청년 커뮤니티인‘우리맘엔’과 한국효문화진흥원이 합동으로 기획했으며, 행사에 참여한 청년가족들은 한국효문화진흥원에서 효문화 예절교육, 전통 매듭공예, 압화공예를 체험하고, ‘우리맘엔’의 동화구연을 통해 효의 중요성과 가족 사랑의 소중함을 되새기는 시간을 가졌다.

민동희 대전시 복지국장은 “이번 행사가 청년들이 한국효문화진흥원에 관심을 갖고 방문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라며, 육아청년들도 다양한 커뮤니티를 구성하고 활동할 수 있는 문화가 조성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육아 청년가족 네트워킹데이 모습.

한국효문화진흥원 김기황 원장은 “효는 세대 간의 조화의 의미를 담고 있다. 청년들이 이번 체험을 통해 가족의 소중함을 느끼고 사랑과 조화의 정신을 담고 있는 효의 중요성에 대해 생각해보는 계기가 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대전청년내일센터 우수정 센터장도 이날 행사에 참석해 청년가족들과 시간을 보내며 “청년부모들이 스스로 청년임을 잊고 살 때가 많은데 오늘만큼은 가족과 즐거운 시간을 보내며 활기를 되찾기 바란다”고 인사를 전했다.

한편, 대전시의 청년커뮤니티 활성화 사업은 올해 45팀의 대전 청년커뮤니티들을 지원하고 있으며, 커뮤니티 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과 커뮤니티 주도의 네트워킹 데이 행사 등을 통해 청년커뮤니티들이 지역의 청년 단체로 정착하고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대전경제=한영섭]

한영섭 기자 dje4552@hanmail.net

<저작권자 © 대전경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