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설공단, ‘지역업체 우선구매’로 지역상생 실현

기사승인 2024.02.29  20:18:25

공유
default_news_ad1

- 지역업체 보호․지역경제 활성화 방안 지속발굴

   
▲ 세종시설공단 2023년 지역업체 보호강화 우수부서 포상 모습.

세종시설관리공단은 29일 2023년 한 해 동안 지역업체 보호 및 우선구매 노력을 통해 약 95억 원을 세종시 지역업체로 발주하여 구매목표율 60%를 초과 달성했다고 밝혔다.

공단은 2019년부터 세종시 지역업체 및 소상공인 보호를 위한 관내업체 우선구매 제도를 운영하고 있으며, △세종시 산하 공기업・출자출연기관 실무협의체 운영 △지역제한 입찰 활성화 △부서별 구매담당자 교육확대 △지역업체 보호강화 우수부서 포상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였다.

특히, 공공구매 판매시설과 공공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하는 합동간담회를 주기적으로 개최하여 지역업체 보호강화를 위한 소통의 장을 마련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그 결과 2023년 물품, 용역 등 발주 대상액 123억원 중 95억원(77%)을 세종시 지역업체와 계약‧지출하여 목표대비 21억원을 초과달성하는 큰 성과를 창출했다.

조소연 이사장은 “공단은 공공기관으로서 지역업체 보호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세종시 발전과 관내기관의 경쟁력 향상을 위해 적극 지원해나가겠다”고 밝혔다. [대전경제=한영섭]

한영섭 기자 dje4552@hanmail.net

<저작권자 © 대전경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