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2024년 건강생활지원센터 개강식 개최

기사승인 2024.03.04  20:52:24

공유
default_news_ad1

- 건강과 재미가 함께하는 13개 프로그램, 262명 접수

   
▲ 건강생활지원센터 개강식 기념촬영 모습.

논산시는 지난 28일 논산시 화지동에 위치한 건강생활지원센터에서 2024년 건강프로그램과 주민주도 건강동아리 개강식을 개최했다.

이날 개강식에는 지역주민 150여 명이 참석하고, 논산시 보건소장, 건강생활지원센터장, 프로그램 강사들, 참여자들이 함께 했다.

건강생활지원센터는 2016년부터 운영되어 올해로 9년 차를 맞이했다. 올해는 프로그램 및 동아리 총 13개 분야, 260명의 시민이 참여하여 건강과 재미를 느낄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프로그램은 △건강체중 3ㆍ3ㆍ3 운동교실(3개월 동안 3kg 감량, 3개월 유지) △고혈압ㆍ당뇨교실 △신바람 특강 △실버힐링체조 △스마트한 주민생활학교(스마트폰 활용법) △꽃중년 요섹남(요리하는 섹시한 남자)프로그램 △얘들아! 놀자 우리 동네 건강 놀이터 등 7개로 구성되어 있다. 동아리는 △요가 3개 반, △손뜨개 1개 반, △마음그리기 1개 반 △노래교실 1개 반 총 6개로 운영된다.

프로그램 참여자들은 교육기간동안 기초검사 8종, 체력측정 6종, 염도측정 등 건강, 영양, 운동 영역의 종합적인 건강상태 측정을 받고, 개인별 맞춤 운동과 만성질환 예방 교육 및 건강 상담을 통해 스스로의 건강을 챙긴다. 프로그램이 끝난 후에는 수료자로 구성된 자조모임을 통해 지속적인 건강관리를 실천할 수 있도록 지원받는다.

보건소 관계자는 “원도심 지역의 주민들이 건강생활지원센터의 프로그램과 동아리를 통해 건강과 활력을 찾고, 건강한 생활습관 개선으로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누리길 바란다”고 말했다. [대전경제=한영섭]

한영섭 기자 dje4552@hanmail.net

<저작권자 © 대전경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