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축평원 손잡고 정육점 온라인 배달시대 연다

기사승인 2021.11.12  08:14:27

공유
default_news_ad1

- 11일 축산물 배달문화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 정육점 온라인 배달시대 개막.

대전시는 11일 축산물 배달문화 활성화를 위해 축산물품질평가원, 온통대전 배달플랫폼 운영사 ㈜에어뉴 등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민·관·공 협력으로 온통대전 배달플랫폼 ‘휘파람’ 에 축산물 배달 시스템을 구축하여 지역 정육점의 온라인 마케팅을 돕고자 하는 취지로 마련되었다.

대전시와 축산물평가원은 온통대전 배달플랫폼 운영사인 ㈜에어뉴와 함께 정육점 고기를 음식처럼 손쉽게 모바일앱으로 주문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하기로 했다.

특히 축산물 품질·유통 전문기관인 축산물품질평가원은 축산물 이력정보를 실시간 제공하는 특화된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협력하기로 했다.

또한 이번 협약에 대전상인연합회와 ㈜셀바이오도 참여했다. 대전상인연합회는‘휘파람’의 정육점 가맹모집을 지원하고, 친환경 소재 전문업체인 ㈜셀바이오는 친환경 배달 포장재를 입점 정육점에 지원할 계획이다.

현재 ‘휘파람’에는 3개의 정육점이 입점중이며, 앞으로 대전시는 협약 기관들과 함께 관내 전체 정육점을 상대로 가맹모집 캠페인을 대대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휘파람’ 가입을 원하는 정육점은 고객센터(☎ 1833-7522)로 문의하면 된다.

대전시 고현덕 일자리경제국장은 “이번 협약으로 지역 정육점 온라인 마케팅이 본격화되고 민관협력 배달플랫폼 ‘휘파람’이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전경제=한영섭]

한영섭 기자 dje4552@hanmail.net

<저작권자 © 대전경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