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바이오 성과공유... 내년도 사업추진 의지 다져

기사승인 2021.12.01  16:00:01

공유
default_news_ad1

- 2021년 바이오인의 밤’행사 개최... 지역 바이오인 100여 명 한자리에

   
▲ ‘2021년 바이오인의 밤’행사 모습.

대전시는 1일 호텔 ICC에서 한 해를 마무리하며 지역 바이오산업 관계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올해 성과를 공유하고, 서로를 격려하는‘2021년 바이오인의 밤’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지난해 코로나 확산으로 2년 만에 개최되었으며, 지역 병원, 대학, 정부출연연구소, 기업 등 바이오분야 관계자 10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바이오산업 발전 유공자표창, 대전 바이오산업 성과 및 추진계획, 바이오벤처 기업 성과 발표순으로 진행되었다.

지난 1년 동안 지역의 바이오산업 발전 및 산학연병관 협력체계 구축에 기여한 프리시젼바이오 김한신 대표,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정흥채 책임연구원, 대전 을지대학교병원 정지훈 교수 등 7명이 표창을 받았다.

이어서 2021년 대전시 바이오산업 육성사업 현황 및 과기정통부·산업부 공모 선정, 바이오산업 육성 조례 제정 등의 올 한해 대전시와 바이오산업 종사자들이 이루어낸 성과를 공유했다.

   
▲ 바이오산업발전 유공자 표창 모습.

또한 ‘대전형 바이오창업원 구축’, ‘대전 국제 바이오박람회’, ‘충청권 바이오헬스 클러스터 조성’ 등 2022년 새롭게 추진할 사업들에 대한 설멸을 듣고 내년도 사업추진 의지를 다졌다.

마지막으로 국내 바이오벤처 1호 기업이자 올해 주식 시가총액 1조 원을 돌파한 바이오니아와 8월 코로나19 진단키트의 식약처 승인에 이어 제조시설 증축 등 뛰어난 성과를 보여준 프리시젼바이오의 성공사례 발표를 끝으로 행사가 마무리되었다.

대전시 허태정 시장은 “코로나 19 위기속에서도 지역 바이오 기업들이 세계적으로 우수한 기술력을 인정받으며 뛰어난 성과를 거뒀다”고 말하며 “앞으로 대전형 바이오 창업원의 본격적인 구축을 통해 창업생태계 활성화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대전시의회 권중순 의장은“바이오산업은 하이리스크 하이리턴의 특징을 가지고 있으며, 적어도 10년 이상의 장기연구와 지속적 투자가 필요한 분야”라며“어려운 여건이지만 바이오산업은 미래 핵심 산업으로 우리나라가 앞으로 가야할 분명한 방향”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대전의 바이오산업 발전을 위해 대전시와 대전시의회가 함께 협력해 지원방안을 꾸준히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대전경제=한영섭]

한영섭 기자 dje4552@hanmail.net

<저작권자 © 대전경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