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호 국힘 세종시장 후보, 오늘은 카혼 연주자

기사승인 2022.05.22  11:52:53

공유
default_news_ad1

- 도담동서 지역 예술가와 협연, 기립박수 이어져

   
▲ 카혼 연주자로 변신한 최민호 세종시장 후보.

최민호 국민의힘 세종시장 후보가 유세 마이크 대신 타악기인 카혼을 잡아 밤하늘에 아름다운 선율을 수놓았다.

거리 예술가로 변모한 최 후보는 지난 21일 도담동 시계탑 광장에서 잠시 선거에서 벗어나 버스킹을 펼쳐 시민들로부터 호응을 받았다.

이날에는 박현숙, 이상권, 임헌구 씨 등이 기타를 치면서 노래를 불렀으며, 배우 정동남 씨가 지지연설을 펼쳤다.

특히 이 자리에서 최 후보는 지역예술인과 함께 카혼을 연주, 예술가 최민호의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했다.

주변 상가에서 치맥을 즐기던 시민들은 세련된 최 후보와 지역예술인의 연주에 환호와 박수로 호응을 하면서 도심 거리의 색다른 광경이 연출됐다.

한 시민은 “코로나19로 인해 거리문화가 없어졌던 버스킹 문화가 코로나 19 대책 방역 완화에 따라 다시 생겨 코로나19 이전으로 돌아간것 갔다”며 “시장이 돼서도 가끔 버스킹 공연으로 시민들과 소통하는 시장의 모습을 보여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대전경제=한영섭]

한영섭 기자 dje4552@hanmail.net

<저작권자 © 대전경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